광주시, 제5기 마을 세무사 5명에 현판 전달

김영훈 기자 승인 2024.02.07 17:00 의견 0
(제공=광주시)

광주시는 마을 세무사의 위상을 강화하고 활동을 적극 지원하기 위해 제5기 마을 세무사 5명에게 현판을 전달했다고 7일 밝혔다.

마을 세무사는 취약계층, 영세사업자 등 세무사 이용이 어려운 시민을 대상으로 지방세와 국세 관련 세무 상담은 물론 이의신청이나 심사청구 등 불복 청구에 대한 상담을 지원한다.

상담을 원하는 주민은 광주시 홈페이지, 혹은 기획예산과 법무팀에 전화(760-8462)를 통해 세무 상담을 요청하면 된다.

이날 현판을 전달받은 광주세무사회 경은희 세무사는 "지역사회에서 세무사 사무실을 운영하면서 봉사도 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"며 "세무사 접근이 어려운 취약계층 및 영세사업자들에게 친절하게 상담하겠다"고 말했다.

시 관계자는 "앞으로도 취약계층과 영세사업자 등이 보다 쉽게 세무 상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제도를 개선하고 마을 세무사가 자부심을 갖고 활동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"고 말했다.

저작권자 ⓒ e코리아뉴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